사람의향기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라면땅 조회 0회 작성일 2021-06-10 23:18:22 댓글 0

본문

사람의 향기 [신동욱 앵커의 시선]

앞을 못 보는 퇴역 장교 알 파치노가 낯선 여인과 탱고를 추는 명장면이지요. 그는 시각 대신 후각으로, 함께 춤출 여인을 찾아냅니다.

"좋은 비누 향기가 저쪽에서 나는 것 같은데…"

영화는 말합니다. 참다운 삶의 가치란 돈도 권력도 아닌, 그 사람의 인간적 향기라고 말입니다. 문호 찰스 디킨스는 접착풀 냄새를 평생 싫어했습니다. 어릴 적, 파산한 아버지에게 버림받아 병 공장에서 라벨을 붙이던 고통이 되살아나기 때문이었지요. 소설가 마르셀 프루스트는 '홍차에 적신 과자 냄새'로부터 4천쪽 넘는 이야기를 풀어냈습니다.

후각은 오감 중에 가장 예민하고 오래 남습니다. "부패는 악취가 아니라 향기를 풍기며 온다"는 어느 퇴임 법관의 글도 생각납니다. "이성을 제압하고 도덕을 무력화시키는 돈과 쾌락의 달콤한 향기"를 경계하라는 당부였지요.

"향기가 좋다는 건, 역겨운 냄새를 풍긴다는 뜻" 이라는 역설적 금언과도 통합니다.

임종석 전 청와대 비서실장이 연이틀 글을 올려 '박원순의 향기'를 말했습니다. 박 전 시장이 "내가 아는 가장 청렴한 공직자였다"며 서울 곳곳에서 그의 향기를 느낀다고 했습니다.

"딱딱한 행정에 사람의 온기와 숨결을 채우고" "사람 냄새 나는 마을을 키웠던" 그를 '선거 다시 치르는 시점에 성찰하고 평가해야 한다'고 했습니다. 서울시장 보궐선거를 겨냥한 글임을 스스로 밝힌 겁니다. 그래서 지지층을 결집시키려는 메시지라는 분석이 잇달지만, 정작 박영선 민주당 후보는 "도움이 안 된다"고 했습니다.

"저는 앞으로 그런 일 안 해주셨으면 좋겠습니다"

박 전 시장 사건 피해자의 상처를 건드리는 발언이라는 얘기입니다. 그런데도 임 전 실장은 박 전 시장에 대한 찬사를 오늘 또 올렸습니다. '사람의 온기와 숨결' '사람 냄새'같이 그의 글에는 유난히 '사람'이라는 단어가 많습니다.

"사람의 가치를 높이고자 치열했던 박원순 이름 석 자를 용산공원 의자에 새겨 넣자"고 했습니다. 그럴수록 사람들은 인간 박원순의 숨결과 냄새를 어떻게 떠올릴지 궁금합니다.

그의 박원순 찬사가 결과적으로 찬사 맞는지도 잘 모르겠습니다. 아무리 생각해봐도 참으로 의아하고 이상한 일입니다.

3월 24일 앵커의 시선은 '사람의 향기' 였습니다.\r
\r
[Ch.19] 사실을 보고 진실을 말합니다.\r
\r
공식 홈페이지 http://news.tvchosun.com/\r
공식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tvchosunnews/\r
공식 트위터 https://twitter.com/TVChosunNews\r
\r
* 뉴스제보 : 이메일(tvchosun@chosun.com), 카카오톡(tv조선제보), 전화(1661-0190)
양길성 : 정권교체한다 불안이 없을가요
양길성 : 교체보다
양길성 : 저 흉내내는 애커프리핑
양길성 : 다른말은 안들려주고 딱짤라주네 ㅋㄱ
양길성 : ㄱ래기

[좋은글] 참 좋은 사람의 향기

삶을 진실하게
함께하는 사람은 잘 익은
찐한 과일향이 나는 사람입니다.

유튜브채널 구독 https://goo.gl/AoJUyM
● 영상을 시청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 좋아요와 구독버튼을 눌러주시면
● 더 좋은 영상으로 보답하겠습니다.^^
일시일종 : 좋은글과 시도 실어주세요.
일주에 두번은 올려주셔요

|지광스님|술이 사람을 먹는다 '그사람의 향기'-법고대통3

#향기 #사람의향기 #아무나 #지광스님 #능인선원 #법고대통 #예불
▶|지광스님|술이 사람을 먹는다 '그사람의 향기'-법고대통3
-----------------------------------------------------------------------
▶불교방송 유튜브 구독하기
(아래 주소를 누르시면 구독하실 수 있습니다)
https://bit.ly/3gYjXnI

▶ BBS불교방송은?
(재)BBS불교방송[Buddhist Broadcasting System(BBS), 佛敎放送 ]은 1990년 5월 1일, 2천만 불자님들의 원력과 보시로 태어난 불교계 유일의 공익방송 재단입니다. 지상파 라디오 방송으로 개국하여 2008년 BBS TV로 영상포교에 진출, 불교종합미디어로서 방송포교에 정진하고 있습니다. 또한 (재)불교방송은 불교계 및 불자님들의 후원금과 방송광고수입으로 운영되며, 방송사의 수익은 소중한 보시금으로서 방송포교불사에 모두 환원하는 비영리재단입니다.

▶BBS TV 채널 안내
Sky Life 180번, KT 올레 232번, SK Btv 306번, Btv 케이블(구, 티브로드) 226번, LG유플러스 276번, LG헬로비전 284번, 현대HCN 547번, Dlive 307번, CMB 99-3번 그 외 지역 디지털 케이블 TV

▶BBS FM-RADIO 주파수
서울(101.9) 인천(88.1) 부산(89.9) 창원(89.5) 진주(88.1) 광주(89.7) 광양(105.7) 여수(105.1) 대구(94.5) 포항(105.5) 안동(97.7) 청주(96.7) 충주(106.7) 춘천(100.1) 속초(93.5) 양양(97.1), 강릉(104.3) 울산(88.3) 제주(94.9), 서귀포(100.5)

▶ BBS 불교방송을 만나는 더 다양한 방법!
앱: https://goo.gl/eP04GO
홈페이지: http://www.bbsi.co.kr/
유튜브: https://www.youtube.com/c/BBSKOREA
페이스북: http://bitly.kr/Xh2Wyu
블로그: http://blog.naver.com/bbsfm1019
트위터: https://twitter.com/@BBS_TVnRADIO
카카오스토리: https://story.kakao.com/bbsnews
이원재 : 감사합니다 스님
이영숙 : 감사합니다.사랑합니대
덕분입니다 ‍♀️
이영숙 : 열심히 듣겠습니다 좋은 인연감사드립니다.‍♀️‍♂️
감로수 : 귀한 법문 감사합니다
날마다 한결같은 마음 ..
수행정진 하겠습니다
큰스님 건강하시길 기원합니다
淨眼 : 불전사물에 관한 공부 깊이 명심하도록 해야겠습니다.

... 

#사람의향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3,929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itgreen.co.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